테슬라의 자율주행 기능이 사망사고를 일으키다



결국 우려했던 사고가 터지고 말았습니다. 언론에 보도된 대로, 오토파일럿으로 주행 중인 테슬라의 모델S가 사고가 나면서 운전자가 사망하는 일이 발생했습니다.



무인자동차의 도입이 늦어지는 대표적인 사례 – 테슬라의 사망사고 1www.treehugger.com






흰색 트럭을 뒤따라 가던 모델 S가 트럭의 흰 도색을 하늘로 잘못 인지해서 추돌사고가 났다고 전하고 있지요.



무인운전 시스템으로 소소한 사고들이 일어나 왔습니다만, 시스템으로 인한 공식적인 사망사고는 예상보다 빨리 발생한 것 같습니다. 그것도 한참 잘나가는 테슬라 의 모델 S라니요. 



무인자동차의 도입이 늦어지는 대표적인 사례 – 테슬라의 사망사고 2www.teslamotors.com




생각해 보세요. 아직 기술은 완전 자율주행으로 넘어가지도 않았습니다. 자동으로 달리고 서고 핸들을 돌려주긴 하지만, 고속도로와 같은 특정 환경에서만 구현됩니다. 



무인자동차의 도입이 늦어지는 대표적인 사례 – 테슬라의 사망사고 3www.huffingtonpost.ca




완전한 시스템이 아니므로, 사람이 운전석에 앉아 운전을 보조해야만 합니다 앞에 무슨 일이 일어나고 있는지 계속 주시해야 합니다. 그럼에도 사망사고가 일어났습니다.



사람이 사고에 어떻게 개입되었는지 확인하려면 조사를 더 기다려야 겠지요. 하지만 이번 자율주행 사고는 역으로 사람도 기술도 아직 자율주행에 대한 준비가 부족하다는 반증이기도 합니다.



무인자동차의 도입이 늦어지는 대표적인 사례 – 테슬라의 사망사고 4dropitanddrive.com




그리고 이게 정확히, 대형 메이커들이 무인운전기술 도입을 미루고 있는 이유입니다. 자율주행은 완벽해야 합니다. 단 한 건의 사고도 없어야 합니다. 



한 번이라도 사고가 났던 시스템이라면, 그것도 사망사고가 일어났던 시스템이라면, 과연 누가 자신 있게 몸을 맡길 수 있을까요? 



무인자동차의 도입이 늦어지는 대표적인 사례 – 테슬라의 사망사고 5neosmart.net




반면 역설적으로 세상에 완전무결한 시스템은 없습니다. 물건을 만들어 내도 불량이 생기고, 소프트웨어를 사용해도 오류가 발생합니다. 낮은 수준의 문제를 낮은 빈도로 일으키게 만들어 갈 수 있을 뿐, 완전한 0을 만드는 건 불가능에 가깝습니다.



사고 가능성이 한없이 0에 가까운 자율주행 시스템을 만들어야 하고 또한 시스템이 사실 완벽하지 않다는 걸 시장이 받아들일 준비가 되어야 합니다. 이게 과연 가능할까요? 



무인자동차의 도입이 늦어지는 대표적인 사례 – 테슬라의 사망사고 6www.anspress.com




개인적으로는 시간이 지나면 가능하다고 생각이 듭니다. 기술이 더 발전하고, 신뢰 할 수 있는 높은 수준의 2,3중의 안전장치들이 인정을 받아야 겠죠. 그래야 제 몸을 맡길 수 있을 겁니다. 



하지만 지금은 아닙니다. 시기상조에요. 자동운전 시스템에서 미처 발견하지 못한 오류들이 아직도 존재할 거고, 이를 수정하는데 더 많은 시간을 들여야 합니다. 



때문에 이를 위해 도시 모형을 만들고, 차를 실제 주행환경에 노출시켜 검증하는 프로그램들이 진행되고 있습니다. 



무인자동차의 도입이 늦어지는 대표적인 사례 – 테슬라의 사망사고 7www.digitaltrends.com






미국과 일본등지에서 기업이 정부 기관과 손을 잡고 프로젝트를 진행하고 있습니다. 시험이 진행되면 될수록, 데이터가 쌓여 갈수록 신뢰도는 한층 높아지게 되겠지요.



무인자동차의 도입이 늦어지는 대표적인 사례 – 테슬라의 사망사고 8sdasia.co




어짜피 무인자동차의 대세를 거스를 순 없습니다. 이 사고로 테슬러의 매출이 크게 급감하지도 않을 듯 합니다. 그럼에도 당분간, 자율주행이 정말 안전한가에 대해 갑론을박이 이어질 겁니다. 손해배상 소송도 시작될 겁니다. 



모든 시선이 테슬러에게 향한 순간, 다른 대형 메이커들이 안도의 한숨을 쉬고 있을지도 모르겠습니다.




Posted by 위저드아이언 wizard_IR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