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차와 자동차 회사/자동차 회사 생활백서

자동차 회사 생활백서 - 왜 수소연료전지에 올인 하는 걸까


수소연료전지, 자동차 시장을 지배할 차세대 동력원




바야흐로 전기 구동 시대가 열리고 있습니다.



전기차는 이제 더 이상 낮설지 않습니다. 선박에도 하이브리드가 달리고 있습니다. 심지어 하늘에서도 전기 비행기가 개발 되고 있습니다.





spectrum.ieee.org



엔진 자동차를 타다가 아재 취급을 받을 날이 멀지 않은 느낌이로군요. CD가 테이프를, MP3가 CD를 밀어낸 것과 비슷 하다고나 할까요.



와, 기름없는 에너지 신세계가 열리고 있었습니다!



근데 조금 생각해 봐야 할 점이 있습니다.



www.iaea.org




전력의 대부분은 원자력과 화력에서 나옵니다. 의외로 태양광 발전, 풍력 발전 등의 '친환경 에너지' 비율은 낮은 편이지요.



원자력은 동일본 대지진 이후 갈팡질팡 중입니다. 값싸고 안정적인 전력원인건 맞지만, 안전을 위해 치뤄야 할 기회비용이 너무 큽니다.



화력은 이산화탄소 문제에, 미세먼지 때문에라도 줄여야 하는 상황이지요.



대안으로 지목되는 친환경 에너지는, 최적의 부지도 찾기 힘들고, 높은 발전단가도 걸림돌입니다.



흠...모든 운송수단이 전기를 쓰게 된다면, 대체 막대한 전력은 어떻게 공급 받아야 하는 걸까요. 



huffingtonpost.com




분명, 지금의 전력 생산 방법으로는 답이 없습니다. 



자동차 제조사들이 이를 모를리 없을 터 입니다. 



이미 장기적으로는 전기차가 답이 아니라고 보고 있습니다. 친환경 동력의 최종 완성형을 '수소 연료전지'로 결론 내렸습니다.







수소 연료 전지차는 간단하게, 산소+ 수소의 화학결합에서 나오는 전기로 차를 굴리겠다는 기술입니다.



부산물로 물이 나오니 진정한 친환경 에너지이지요.



Wikimedia Commons




하지만, 연료인 저온의 '액체 수소'를 만들고 관리할 기술이 청정하지 않습니다. 액체 수소를 만들기 위해 화석연료가 필요하거든요. 



천연가스를 활용한 '수증기 개질법'이 가장 경제성이 높다고 알려져 있습니다.





인프라 구축에도 꽤 많은 비용이 들어가니, 친환경 에너지를 위해 결국은 화석 에너지를 이용해야 하는 셈입니다.



그럼에도 기술은 발전할 겁니다. 보다 깨끗하고, 안전하게 수소를 얻는 방법이 존재하고, 경제성 확보만이 숙제로 남았습니다.



대형 발전소의 건설 없이, 전 세계의 모든 운송수단을 굴릴 동력은 수소연료전지가 유일합니다.



cnbc.com




최근 '4차 산업혁명' 이라는 용어가 많이 사용 되지요. 인공지능의 IT가 메인으로, 기존 제조업은 사장 될 것 같은 분위기인데요.



IT도 결국 에너지가 있야 구현이 가능합니다. 



보다 안전하고, 값싸게 전력을 얻은 기술만 개발된다면, 다시 제조업의 시대가 도래할 수도 있습니다.



수소연료전지 인재들을, 블랙홀 처럼 빨아가고 있는 배터리 제조사, 자동차 제조사들이 그 반증 아닐까요.





  • tkfkdgody 2018.02.04 11:10

    현대가 수소 미는 거 보고 '테슬라를 보랑께! 조선은 안된당께! 흉기차는 AUT' 을 부르짖던 사람들이 뭐라고 할까 궁금하군요.

    • wizard_IRON 2018.02.04 23:39 신고

      사실......아래 Sopp님이 지적하신대로, 에너지 제너레이터의 기준으로 본다면 전기차도 반드시 거쳐가야 하는 과정이긴 하거든요 ^^

  • MoonBangBang 2018.02.04 13:36

    탈원전이 이슈가 됐을 때도 전 찬성하는 쪽이였지만, 대체 친환경 에너지가 현재 기술력으로는 원전 생산량의 10퍼센트도 감당을 못하니 무리라고 생각했었는데...
    수소 전지를 포함해서 친환경적인 기술엔 아낌없이 투자해야 한다고 생각합니다...
    우리 후대의 지구는 어떻게 될지 지금 과학자가 하는 말이 전부 다르다보니 최선을 다해 보존해주려 노력해야 하지 않을까싶네요.
    다만, 친환경 에너지가 발전할 수록 중동을 비롯해서 세계 경제에도 영향을 줄텐데 제 지식으로는 예상을 할 수 없네요 ㅋㅋㅋ

    • wizard_IRON 2018.02.04 23:37 신고

      언젠가는 탈원전 시대가 오겠지만, 마땅히 대안이 없는 상태에서 후쿠시마가 터지지 않았나 싶어요;;; 퓨얼셀을 지금의 소형 배터리 수준으로 자유롭게 쓸 수 있다면, 전력이 필요한 모든 제품에서 혁신이 일어나지 않을 까 싶습니다 ^^;;;;

  • Sopp 2018.02.04 19:49

    '전기를 어떻게 얻느냐' 하는 문제이지 사실 수소 연료전지차도 동력계통은 전기차입니다.
    모터로 추진하고, 회생제동을 통해 배터리를 충전하는 방식으로 달리죠.
    이미 내연기관-전기 하이브리드기관이나 순수 전기차를 통해서 이 구동계통의 노하우는 어느정도 완성단계에 접어들었다고 봅니다.
    구동계의 전력을 수소연료전지에서 얻느냐, 배터리에서 얻느냐 하는 차이점 뿐이기 때문에 완성차 업계에서도 수소연료전지차를 밀고 있는 거겠죠..

    핵융합발전이 상용화된다면 천연가스로부터 수소를 얻는 게 아닌 좀 더 친환경적인 방식으로 수소를 얻게 될 날이 오겠죠..

    • wizard_IRON 2018.02.04 23:31 신고

      Sopp님 정확하신 지적이에요! 사실 글의 초점이 에너지 제너레이터가 아닌 스토리지 쪽이었는데, 글을 다듬다 보니 내용이 섞여진 듯 해요 ^^;;; 핵융합쪽은 우리나라도 숟가락을 잘 얹고 있으니, 언젠가는 무한 청정 에너지를 쓸 수 있지 않나 합니다 ^^

  • BigTrain 2018.02.05 11:21

    답은 핵융합 상용화인데 제가 죽기 전에는 볼 수 있었음 좋겠습니다. ㅜㅜ

  • qwerty 2018.02.05 22:28

    수소차 하나 사수소~
    수소(숫소) 한마리 잡아다 먹으면 맛있소~
    진수소찬(진수성찬) 들이시오!!!
    이상 아재개그였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