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장동력이 딱히 보이지 않는 한국 자동차 산업에 대해




자동차 시장이 내수 수출을 가리지 않고, 전반적으로 좋지 않은 것 같습니다.



아시는대로 불과 한 달여 전 있었던 한국지엠 사태로 자동차 시장 분위기가 확 바뀌었는데요. 



굳이 해당 사건이 아니더라도 현재 우리나라의 자동차 제조사들 처한 상황은 녹녹치 않은 편입니다.



www.autoevolution.com





한국지엠은 언론에서 이미 많이 접하셨으리라 생각되어, 



선두주자인 현대기아와, 3위로 분전 중인 쌍용을 중심으로 조금 자세히 살펴 보겠습니다.




autoweek.com




아시는대로 현대, 기아 두 자동차 회사는 이미 내수 독과점의 굳히기에 들어 갔습니다. 내수시장 만큼은 경쟁자가 없을 정도고, 현대기아의 국산 vs 수입 의 양강체제에 돌입한 형세 인데요. 



그런데 2016년과 2017년 실적을 보면 두 가지 특이점을 발견할 수 있습니다.



그룹 전체로 볼때 내수에서의 판매수량이 그렇게 늘지 않았다는 것. 그리고 글로벌 차량 판매 실적이 마이너스로 돌아 섰다는 것 이지요. 



현대자동차


2016년 판매실적 총 481만 5,542 대 (내수 65만 6,526 대 포함)

2017년 판매실적 총 450만 6,527 대 (내수 68만 8,939 대 포함)



기아자동차


2016년 판매실적 총 301만 8,093 대 (내수 53만 3,042 대 포함)

2017년 판매실적 총 276만 7,717 대 (내수 51만 8,474 대 포함)



의외로 기아의 내수실적이 다소 부진했던 탓에, 현대의 내수 판매량 상승에도 불구하고, 그룹 전체로 내수가 1만 5천대 정도 늘어난 수준입니다. 



악화된 국내 경기를 고려하면 선방 했다고 봐야 할 듯.



motor.elpais.com



하지만 글로벌 판매량이 조금 문제입니다. 783대에서 727만 대로 56만 대가 감소했어요. 비율로는 7%가 안되는 수치이지만, 절대값으로는 결코 무시할 수 없는 수량입니다.



8백 만 대 판매를 넘겠다고 목표를 세웠던 걸로 알고 있는데, 



생산능력을 약 최소 10% 정도 여유롭게 가져간다는 걸 계산에 넣으면, 실제 생산 능력 880만 대의 17% 정도를 써먹지 못했다고 봐야 합니다.



이런 상황이라면 영업이익률도 좋게 나올 수가 없어요. 



실제 꾸준히 늘었던 매출에 비해 5년 간 영업이익률은 지속적으로 하락해서 2017년에는 3.5%까지 떨어진 상태입니다. 



2017년에 있었던 통상임금 패소를 고려한다 하더라도, 지금의 추세는 결코 좋지 않습니다.



www.autofortasmotors.lt




다음은 쌍용입니다.



물이 들어올 때 노를 저어라의 쌍용입니다만, 쌍용은 수출에서 다소 주춤한 판매 실적을 올렸습니다. 



티볼리의 안정적인 판매고와 렉스턴의 성공적인 출시에도 불구하고, SUV라인업 만으로는 장미빛 미래를 예측 하기 힘들지 않나 싶은데요. 



쌍용자동차


2016년 판매실적 총 15만 5,744 대 (내수 10만 3,554 대 포함)

2017년 판매실적 총 14만 3,685 대 (내수 10만 6,677 대 포함)



일단 2016년은 흑자 전환에 성공한 해이고, 실적이 역대 2번째로 높았던 해이기도 하니, 소폭의 판매 감소는 크게 문제가 되진 않겠지만,



한국GM과 달리 쌍용은 큰 이슈도, 그렇다고 성장세로 끌만한 좋은 소식도 없는게 다소 우려스럽습니다. 



다음 성장 동력을 찾지 않으면 옛 영광을 회복하는데 걸림돌이 될 수 있겠지요.



group.renault.com




제가 서두에 르노삼성 언급을 하지 않았는데요.



르노삼성은 상황이 나쁘지 않은 편입니다.



2017년 판매량이 27만 6,808 대로 2016년 판매량인 25만 7,345 대보다 소폭 상승했기 때문이지요. 



전체 판매량도 쌍용의 1.5배 수준이고, 내수가 다소 부진했지만 SM6 QM6의 수출물량 증가로, 현재 상황은 잘 유지할 수 있을 것 같습니다.



다만, 한국지엠이 2005년을 안팎으로 수출물량이 대폭 늘었던 걸 떠올리면, 지금의 사태를 타산지석으로 잘 삼아야 하지 않나 싶어요.



yandex.kz




마지막으로, 쌍용과 르노삼성 두 기업의 물량을 훌쩍 뛰어넘는 한국지엠은 연초 터진 대형 이슈가 터지면서 상황이 별로 좋지 않습니다.



한국지엠


2016년 판매실적 총 59만 7,165 대 (내수 18만 0,275 대 포함)

2017년 판매실적 총 52만 4,547 대 (내수 13만 2,377 대 포함)



내수에서의 단기 실적 부진이 상당한 수준이라, 2018년 전체 실적이 좋지 않을 것으로 쉽게 예상 되는데요. (실제 월 판매량 5위까지 떨어졌습니다.) 



기업 이미지라는게 단기간에 끌어 올리기 힘든 성격의 것이므로, 



수출 물량 확보와 함께 내수 시장에서 특단의 대책이 있지 않는 한, 2017년의 실적을 개선시키기는 어렵지 않나 싶습니다.



impremedia.net





이렇게 국내 자동차 제조사 5개 중 4곳이 상황이 좋지 않고, 내수가 당분간 살아나지 않는다고 가정할 때, 



올해 수출 실적에 따라 회사별 희비가 엇갈리게 되지 않을까 조심스럽게 예측이 가능한데요.




www.morries.com



언젠가 제가, 현대기아가 잘 돌아 가야 다른 곳도 잘 된다는 의견을 한 번 올린 적이 있습니다. 



닭이 먼저냐 알이 먼저냐 의 문제 이겠지만, 



어쨌던 동반 부진(?)에 빠진 현 상황을 어떻게 타개 해야 할 지, 각 제조사별 생존 차원의 전략 수립이 시급해 보이는건 확실합니다.



오늘의 한 줄 결론


당분간 자동차 관련 주식은 조심하는게 좋음.




wsj.com






Posted by wizard_IRON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이전 댓글 더보기
  2. 이상하네

    아니 인터넷 기사인지 광고인지 보면 현기차는 죄다 비엠 벤츠를 따라잡고 아예 발라버리고 있다던데 도대체 왜 우려스러운 것인지 도대체 납득이 안가네. ㅎㅎㅎ

    2018.05.18 07:59 [ ADDR : EDIT/ DEL : REPLY ]
  3. K

    미국에서는 운송수단입니다. 실용성을 편리함보다 먼저 찾는거 같습니다. 미국에서 gdi 엔진 리콜 엄청 들어와도 서비스가 그닥이여서 신용을 잃었고... 소리도 엄청나고 미국인들은 겁이많아 그런경우가 계속 발견되면 안타요... 가격이 싸니까 할인도 많이하고 신용등급 낮아도 유지할수 있어서 그나마 팔렸는데...gdi의 장점도 있지만 안전한 엔진을 더 계발하면 해외에서도 충분히 승산있어요... 디자인은 그래도 이쁜편이에요...

    2018.05.18 09:05 [ ADDR : EDIT/ DEL : REPLY ]
    • 아, 북미에서 GDI가 그런 이미지였군요! 차량 디자인은 타사와 비교했을 때 거의 물에 오른 느낌입니다 ^^

      2018.05.18 12:44 신고 [ ADDR : EDIT/ DEL ]
  4. 던힐

    본가,처가까지 국산 안탄지 10년이 넘었고..주변 지인들도 신차 고려시 국산은 아예 리스트에도 안올리는걸 보니 내수는 상당기간 어려울듯. 외국처럼 자국 메이커 점유율이 낮아지는건 시장이 선진화,정상화 되가고 있는 과정으로 보는게 맞을듯.

    2018.05.18 10:10 [ ADDR : EDIT/ DEL : REPLY ]
    • 네 맞아요. 인구 구조, 사회 변화와도 연결되어 있긴 한데, 다만 세계 경기호황에 국내 경기도 최소 현상 유지는 되어야 된다는 생각입니다.

      2018.05.18 12:45 신고 [ ADDR : EDIT/ DEL ]
  5. mason

    자국민호구정책의 결과

    2018.05.18 20:01 [ ADDR : EDIT/ DEL : REPLY ]
  6. 시장

    니들이 찬양하는 시장경제야!
    그 흐름에 맡겨.
    능력없고 의지없으면 도태되고 망하면 돼!
    국민들한테 짜지마라.
    그동안 혜택보고 호갱대우한거 안 미안하냐?

    2018.05.18 20:09 [ ADDR : EDIT/ DEL : REPLY ]
  7. 최부장님

    계산 못하면 기사쓰지마라.783만대에서 727만대로 56만대가 줄면 거의 8 프로에 육박하는 차이다. 1프로가 안된다니? 이러면 정보가 다 믿음이 안간다.

    2018.05.18 22:03 [ ADDR : EDIT/ DEL : REPLY ]
  8. 지금

    현대 기아차 별루 안좋아하고 타지도 않지만 주식은 지금이 담을 수 잇는 적기라 생각됨

    2018.05.18 23:31 [ ADDR : EDIT/ DEL : REPLY ]
    • 초단기, 단기, 중기, 장기 어떻게 갈지에 따라 결정할 문제라고 생각합니다.

      2018.05.19 09:10 신고 [ ADDR : EDIT/ DEL ]
  9. 상하이탄

    여긴 중국인데요. 2000이면 한번충전에
    400-500킬로가는 전기차suv삽니다
    이게 문제의 본질 같네요

    2018.05.19 02:30 [ ADDR : EDIT/ DEL : REPLY ]
  10. Kk

    국내가 아니라
    하나의 기업, 현대기아겠지요.

    2018.05.19 03:51 [ ADDR : EDIT/ DEL : REPLY ]
    • 틀린 말씀은 아니신데, 그렇게 비교하려면 현대기아의 국내 생산 물량만 정리해야 했거든요;;;

      2018.05.19 09:11 신고 [ ADDR : EDIT/ DEL ]
  11. 호로로

    현기차 뭔지모루겠지만 그냥 질려요. 값도 맞지않게 비싸고...

    2018.05.19 07:30 [ ADDR : EDIT/ DEL : REPLY ]
    • 많이 보여서 그런거 아닐까요? 디자인은 물이 오른게 맞아 보이거든요....

      2018.05.19 09:12 신고 [ ADDR : EDIT/ DEL ]
  12. 행인

    좀 더 심도있는 분석인줄 알았는데...이 정도의 글은 그냥 인터넷커뮤니티에 올라오는 수박 겉 핥기 수준에 불과하네요..

    2018.05.19 07:44 [ ADDR : EDIT/ DEL : REPLY ]
  13. 행인

    그리도 르노삼성 문제는 조금만 더 기사검색하면 알 수 있는데....실제 저 생산량의 상당수는 북미용 닛산로그 위탁생산 물량이고 위탁생산은 일단 19년에 종료됩니다. 재연장하던가 아니면 저 물량을 대체할 차종을 확보하지 못하면 심각해질수 있습니다.

    2018.05.19 07:47 [ ADDR : EDIT/ DEL : REPLY ]
    • 그래서 한국지엠을 타산지석으로 삼아야 된다고 단서를 달았지요 ^^;;;

      2018.05.19 09:08 신고 [ ADDR : EDIT/ DEL ]
  14. 혀우

    젤 쓸데없는 걱정이 대기업 걱정과 연예인 걱정

    2018.05.19 08:13 [ ADDR : EDIT/ DEL : REPLY ]
  15. 건나모

    진짜 내용이 실망스럽네요

    업계내용도 모르고 주식도 모르시는
    분이쓰셨다는느낌이드네요

    2018.05.19 08:15 [ ADDR : EDIT/ DEL : REPLY ]
    • 주식은 모르는게 맞는데, 관계자 보고 업계 내용을 잘 모른다고 하시면;;;;;;

      2018.05.19 09:08 신고 [ ADDR : EDIT/ DEL ]
  16. Yestoto

    계속 부동산에만 투자하고 국민들 호구로 보면서 부랜드가치 떨어트려 보세요.....종말이 궁금하오

    2018.05.20 16:12 [ ADDR : EDIT/ DEL : REPLY ]
  17. 후달달

    국내 차량 관련 자리 유지가 쉽지 않을 듯 하네요

    2018.05.20 21:15 [ ADDR : EDIT/ DEL : REPLY ]
  18. 벡비

    우앗. 댓들들이 정말 겁나는군요. 좀더 심도있게 쓰라는 내용까지... 길거리에서 저런 괴물들을 만나고있었구나 난..

    2018.05.21 02:38 [ ADDR : EDIT/ DEL : REPLY ]
  19. BigTrain

    현기차는 5, 6년 전까진 시장흐름을 작두타듯 맞춰대더니 부동산회사로 변신하는건가 싶었던 '그 순간' 이후로는 약간 걱정됩니다. 제 생각이지만 고유가 흐름이 계속될 줄 알고 SUV 시장확대랑 산타크루즈 출시를 미뤘던 게 아닌가 싶기도 하고요.

    중국 시장이야 정치적 이유로 쓸렸다지만 미국 시장에서 밀린 게 걱정되는데, 뭐 어떻게 잘 됐으면 좋겠습니다 ㅜㅜ

    2018.05.22 22:43 [ ADDR : EDIT/ DEL : REPLY ]
    • 우문(?) 현답(!) 이시네요. 북미 산타크루즈가 미뤄진 상황에서 제네시스가 밀리고 있는게 문제란 지적이시군요!

      2018.05.22 23:15 신고 [ ADDR : EDIT/ DEL ]
  20. 헬코

    솔직히 대기업 걱정 만큼 쓸대없는 짓도 없죠...
    현대가 기업 역량을 총동원해서 제네시스 브랜드에 올인 하느라 기존 모델들들이 좀 안쓰럽게 나오곤 있지만 곧 낫아지겠죠 뭐...아님 경영권 넘겨주고 할려나...다들 걱정하는데 현대의 분위기는 좀 다르죠 전혀 위기 의식이 없고 여유로우니...워낙 현금이 많으니 아직 걱정 할 수준이 아니란 건지 먼가 믿는 구석이 있는건지...

    2018.05.22 23:40 [ ADDR : EDIT/ DEL : REPLY ]
    • 아.... 사내 현금 보유량을 깜빡했습니다;;; 그런 거 보면, 대기업 걱정 만큼 쓸데없는 것도 없긴 해요;;;;

      2018.05.22 23:44 신고 [ ADDR : EDIT/ DEL ]
  21. 구글구글

    수소차, 전기차는 어떻게 보시는지요?
    수소차는 현대 말고는 거의 안 한다는데
    전기차에 몰린 이유가 있을까요?

    2018.05.23 20:05 [ ADDR : EDIT/ DEL : REPLY ]
    • 구글구글님 방문 감사합니다! ^^ 말씀하신 내용은 '자동차 회사 생활백서 - 왜 수소연료전지에 올인 하는 걸까' 편에 한 번 다루었지요 ^^

      전기차의 핵심은 '배터리'와 '모터' 이고,수소차(연료전지)의 핵심은 '연료전지'와 '모터' 인데,

      배터리와 모터의 핵심 기술은 전자회사가 가지고 있으니, 현대는 처음부터 연료전지쪽을 파겠다는 심산이 아닐까 싶어요.

      사실 전기차의 최종 발전형이 수소 연료전지이니까, 전기차를 건너 뛰고 바로 넘어가기가 쉽지 않을 테고요;;;

      2018.05.23 20:18 신고 [ ADDR : EDIT/ DEL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