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의 일이 아닌 BMW 자동차 화재 사고들





자동차 업계에서 BMW 화재 소식이 거의 1,2위를 차지하고 있네요.


카페나 포털에 들어가보면,




'내 차가 BMW인데, 고속도로에서 차들이 나를 보고 쭈뼛거리는게 느껴졌다'


'주차장에 들어갔더니 차들이 옆으로 흩어지는 모세의 기적을 경험했다'




등등의 BMW 차주의 자조섞인 농남도 찾아지는데요.




en.wikipedia.org




운행 중 차량에서 불이 나는 필드 클레임, 


아니죠 이 정도면 클레임이 아니라 대형 이슈가 맞겠네요,


여튼 화재로 인한 필드 이슈의 경우 원인을 파악해 보면, 


연료 파이프라인 쪽의 문제 이거나, 


스타터나 알터네이터 같은 대형 전장 부품의 문제로 밝혀지곤 했다는데요.






한 두 대 수준이면 단순(?) 부품 불량에 다른 이유 몇 가지가 겹 났다고 해야겠지만,


(보통 사고는 여러가지 원인이 겹치면서 발생합니다;;;)


이게 몇 십대 수준이면, 좀 심각하게 사태를 파악해야 하는게 맞습니다.






그래서인지 결국 정부에서도


'미점검 리콜차량 운행 중지 명령'으로 사태를 조기에 잡으려고 하는 듯 하고,


일단 명령이 내려진 뒤, 운행중지로 BMW 차주들의 입을 손해가 


BMW 본사에 어떤 식으로 이전될 지는 불보 듯 뻔해지는 분위기입니다.









이번 사건을 보면서,


자동차라는게 사람의 생명을 다루는 높은 속도를 가진 제품이라는 것.


그래서 더더욱 완벽에 완벽을 거듭해서 만들어 저야 한다는 것.


불량률이라는 단어가 존재하는 한, 확률이 낮아도 누군가는 불량품을 받을 수 밖에 없다는 것.


자동차 시장이 심하게 보수적으로 슬러갈 수 없다는 것 


을 다시 한 번 떠올렸습니다.



en.wikipedia.org




남의 일이 아니기에, 


어서 마트에 가서 '차량용 소화기' 하나를 사야 겠다는 생각도 같이 들고 말이지요;;;




Posted by 위저드아이언 wizard_IRON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BigTrain

    쓸 일이 없는 게 최고지만 저도 차량용 소화기 넣어놓고 다니고 있습니다. 터보 달려있는데 수온계가 없어서 요맘때 불안불안하긴 하네요. ㅜㅜ

    2018.08.15 19:24 [ ADDR : EDIT/ DEL : REPLY ]
  2. Sopp

    공기과잉상태에서 연소할 수 밖에 없는 디젤기관의 특성상 EGR기구는 필수이지만 EGR기구 때문에 저런 화재가 발생하는걸 보면 안타깝습니다.
    올 여름의 더위를 겪어본 결과 휘발유엔진 대비 1/3 이상 온실가스 배출양이 적을 뿐만 아니라 미세먼지 배출양도 수백배에서 수천배 적은 디젤기관이 좀 더 보급되었으면 하는 바램입니다. 검은 매연을 내뿜는 과거의 디젤차량의 모습 때문에 생긴 선입관 때문에 생긴 시각이지만 실제로 가솔린 GDI엔진이 내뿜는 미세먼지가 DPF가 달린 디젤엔진 차량에 비해 수백배에서 수천배 이상 많다는건 실험적으로 밝혀진 사실입니다.

    2018.08.15 21:37 [ ADDR : EDIT/ DEL : REPLY ]
    • 실제 디젤이 더 진보한 엔진이란 이야기도 있고, 디젤이 오염에 취약하다 보니, 역설적으로 도리어 뭐가 많이 달려 깨끗해진 건데...성능이랑 연비, 오염을 다 잡으려다 보니 너무 무리해서 이 사단이 난거 같아요.

      ERG 화재 메커니즘은 조금 더 들어가면 뭔가 흥미로운 내용이 나올 것 같은데, 좀 찾아봐야 겠습니다 ^^

      2018.08.16 11:42 신고 [ ADDR : EDIT/ DEL ]
  3. wheelnut

    차량용 소화기는 어느게 좋을까요
    저도 고민중인데 스프레이 분말 던지는 액체 하론 등 너무 많은데 뭘 해야할지 모르겠어요
    전문가는 하론3키로짜리 하라고 하는데 이정도까지 해야 하나 싶기도 하구요...

    2018.08.16 09:47 [ ADDR : EDIT/ DEL : REPLY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