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기타공학/저렴하게 즐기는 RC

누구나 날릴 수 있을 줄 알았던 드론, 시마 X8C 개봉기 - 좌충우돌 초보의 RC 헬기 입문기 1


대륙의 실수라고 불리우는 드론, 쿼드콥터 시마 X8C를 구입 했습니다

 


 요새 행사장만 가면 머리위로 카메라를 단 드론이 날라 다니는 광경을 볼 수 있습니다. 얼마 전에는 이탈리아의 두오모 성당에서 모 프로그램의 제작 중 사용된 드론 때문에 떠들석한 뉴스가 있기도 했지요.




 

 드론이 여기저기 활용되다 보니 생긴 해프닝인데요. 가격이 내려가다 못해 일반인도 쉽게 구입할 수 있는 드론이 등장했습니다. Syma 쿼드콥터 X8C라는 모델입니다




누구나 날릴 수 있을 줄 알았던 드론, 시마 X8C 개봉기1




 흡사 팬텀과 비슷한 모양으로 멀리서 보면 헷갈릴 수 있을 정도로 유사한 제품입니다. 프로펠러도 네개에 하부에는 2.0MB 웹카메라까지 달려있어 모르는 사람이 보면 정말 비슷하지요. (절대 스팩을 따라가진 못합니다만


 그런데 가격은 자그마치 1/10 수준인 11만원선. 10만원이면 나만의 드론을 날릴 수 있게 되었습니다.

 

가릴 거 있나요. 마눌님 결재를 득하고 바로 질렀지요. X번가에서 105천원에 추가 배터리 35천원까지 도합 14만원을 결재했습니다. 그리고 주문한지 5일만에 드디어 집으로 배송되었습니다!

 



누구나 날릴 수 있을 줄 알았던 드론, 시마 X8C 개봉기2




하얀박스 앞 뒤로 두가지 색상의 쿼드콥터가 프린팅 되어 있습니다. 색상은 랜덤이었는지라 무슨 색이 들어있는지 모르고 있던 상황.

 

뜯어보니 검은색이 들어있었습니다. 흰색이 왔으면 좋았을텐데 ㅜ_

 


누구나 날릴 수 있을 줄 알았던 드론, 시마 X8C 개봉기3




 구성은 본체와 프로펠러 가이드, 랜딩기어, 웹카메라, 트랜스미터(조종기) 그리고 배터리와 충전기로 되어있습니다.

 

 견적이 나올게 뻔한데, 추가 프로펠러는 무척 반갑네요.

 



누구나 날릴 수 있을 줄 알았던 드론, 시마 X8C 개봉기4




 가이드를 조립하고, 다리를 끼워 나사를 돌려주면 조립이 간단히 끝납니다. 대형 RC 헬기처럼 스와시 플레이트 조립하고, 트림 조절 해주고 할 필요가 전혀 없습니다! 정말 간편하지요


다만 두 가지 나사를 각각 어디에 써야 하는지 설명이 부족해서 고민 끝에 감으로 조립해야 했습니다. 제가 분명 영어가 많이 딸리는 편이 아닌데, 설명서를 읽어도 이해가 되질 않더라고요 -_-;;;




누구나 날릴 수 있을 줄 알았던 드론, 시마 X8C 개봉기5


누구나 날릴 수 있을 줄 알았던 드론, 시마 X8C 개봉기6


누구나 날릴 수 있을 줄 알았던 드론, 시마 X8C 개봉기7



누구나 날릴 수 있을 줄 알았던 드론, 시마 X8C 개봉기8


누구나 날릴 수 있을 줄 알았던 드론, 시마 X8C 개봉기9



 

2000mAh의 리퓸폴리머 배터리의 모습. 비싸지만 무게가 가벼워 항공용 RC에 많이 사용됩니다. 리튬계열이 과충전에 취약한 관계로 별도의 충전기도 제공 되지요.

 



누구나 날릴 수 있을 줄 알았던 드론, 시마 X8C 개봉기10


누구나 날릴 수 있을 줄 알았던 드론, 시마 X8C 개봉기11




나중에 기체 하부의 전용공간에 쏙 넣으면 됩니다.

 



누구나 날릴 수 있을 줄 알았던 드론, 시마 X8C 개봉기12




요건 카메라의 모습이고요.



누구나 날릴 수 있을 줄 알았던 드론, 시마 X8C 개봉기13


누구나 날릴 수 있을 줄 알았던 드론, 시마 X8C 개봉기14


누구나 날릴 수 있을 줄 알았던 드론, 시마 X8C 개봉기15




저가형 제품에 LCD 트랜스미터가 달려 있는 건 처음 봤습니다. 간단한 정보이지만 세부 튜닝을 할 때 유용하게 사용 될 듯 합니다. 기본적으로 모드2으로 출고 되는데, 간단히 모드2로 바꿀 수도 있다고 합니다.

 



누구나 날릴 수 있을 줄 알았던 드론, 시마 X8C 개봉기16


누구나 날릴 수 있을 줄 알았던 드론, 시마 X8C 개봉기17





 조립도 끝났겠다, 충전도 끝났겠다. 날리는 일만 남았습니다




누구나 날릴 수 있을 줄 알았던 드론, 시마 X8C 개봉기18


누구나 날릴 수 있을 줄 알았던 드론, 시마 X8C 개봉기19


누구나 날릴 수 있을 줄 알았던 드론, 시마 X8C 개봉기20


누구나 날릴 수 있을 줄 알았던 드론, 시마 X8C 개봉기21




 한적한 영종도 바닷가로 가서 시험비행을 하는데,

 

좌절이네요자이로가 없어서 자이로가 있었음에도 불구하고 출력, , 피치, 요우 기동을 모두 직접 세밀하게 해야 합니다. 멋모르고 출력을 확 올렸다가 뚝 떨어지고 말았어요. 일반 4채널 핼기와 다를 게 없습니다


 게다가 쿼드콥터는 앞 뒤를 육안으로 구분하기가 어렵습니다. 하늘 높이 떠버리면 초심자는 방향감각을 잃어버리고 그냥 헬게이트가 열리는 거에요.

 


누구나 날릴 수 있을 줄 알았던 드론, 시마 X8C 개봉기22


누구나 날릴 수 있을 줄 알았던 드론, 시마 X8C 개봉기23




 그래도 가닥이 있으니, 집중해서 다시 연습 했습니다. 호버링이 안되니 토끼뜀부터 시작했습니다. 조심조심 애기 다루듯 살살 조정했지요. 시간이 좀 지나서인지, 나름 만저 본 적이 있어서인지 몰라도 좀 익숙해졌습니다. 슬슬 피치를 올려도 되겠다 생각이 들었지요.

 








 감이 왔으니 조금씩 과감하게 올려보자 라며 출력을 올리는 순간, 배터리가 나가고 말았습니다. 벌써 10분이 흘러 있었습니다. 설명서에는 7분이라고 되어 있었지만, 호버링 연습만 한 탓에 조금 더 비행했던 것 같습니다.

 


 추가 배터리 들고 며칠은 연습해야 그럴듯한 비행이 가능하겠네요. 잘 조종하게 되면 고프로를 달고 한번 촬영에 나서볼 생각입니다. 아직 써보진 않았는데 제공되는 웹카메라는 성능이 많이 안 좋다는 평이 있습니다. 조만간 비교 영상도 같이 올려볼께요.



누구나 날릴 수 있을 줄 알았던 드론, 시마 X8C 개봉기24




위저드아이언

(다른 포스팅을 보려면 클릭하세요)



  • onyourmark 2015.07.28 11:27 신고

    #결국#드디어#드론까지#제수씨 큰일났어요#

  • park 2015.07.28 17:30

    얼마전 어린이날 우리 아들에게 사준거랑 비슷하네요
    어린이날 호갱으로 좀더 14만원 정도 했던걸로 기억하는데 겉은 한국인데 만든곳은 중국이고 a/s 전화는 커녕 아예회사전화번호도 없는제품이었는데도 한글 설명서와 조립이 완성된상태로 자이로 시스템 탑재라고 적혀있어서 그런지 아들이 곧잘 날리던데요 ㅎㅎㅎ

    • wizard_IRON 2015.07.28 21:03 신고

      헐, 소질 있는 걸 보니 RC 신동이 아닐까요?

      저는 전후 호버링을 끝내고 좌우 호버링으로 가다가 삐걱해서 프로펠러를 하나 날려버리고 말았습니다. 겔겔겔 소리가 나요. ㅠ_ㅠ

  • 지랄도 2015.08.03 07:52

    지랄도 가지 가지 하네 ㅋㅋㅋ

    그거 날리다 사고 나면 우짤라고 참...

    책임 보험은 들고 하시는지?

    애들도 아니고 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