Others/단신종합2016.04.29 00:02


파격적인 가격으로 출시가 결정된 올뉴 말리부




 올뉴 말리부 가 출시 되었습니다.  4월 27일 수요일 고척 돔구장에서, 공개행사를 통해 판매를 공식적으로 발표 했습니다. 



 기존 말리부 보다 더 날렵해진 디자인 때문인지, 행사 전부터 시장의 반응이 좋았는데요. 예상외의 파격적으로 차량 가격이 공개되면서 관심이 폭증하였습니다.




www.livecars.ru




 '폭증'이라는 표현이 모자랄 런지도 모르겠네요. 발표 당일 홈페이지가 거의 마비되다시피 했거든요. 




올뉴 말리부, 안에서 더 시끌시끌해서 대박 조짐 입니다2쉐보레 홈페이지




 1.5 터보 엔트리 트림이 2천 3백만원입니다. 옵션도 풍부합니다. 한 두 아이템 정도 아쉽긴 하지만, 깡통 치고는 왠만큼 다 들어 있습니다. 만약 열선과 가죽시트를 사제로 장착한다면, 굳이 중간 트림으로 가지 않아도 될 정도입니다. 대박입니다!




올뉴 말리부, 안에서 더 시끌시끌해서 대박 조짐 입니다3쉐보레 홈페이지


https://t1.daumcdn.net/cfile/tistory/23604F3E5721F0641C?original



 회사 바깥보다 안에서가 더 시끌시끌합니다. 가격이 발표되자 마자 가격표가 빠르게 퍼져 나갔습니다. 행사 시작 후 불과 한 시간도 되지 않았는데, 메일 도는 옵션 사양표를 받아 볼 수 있었습니다.





올뉴 말리부, 안에서 더 시끌시끌해서 대박 조짐 입니다4media.gm.com




 삼삼오오 모여서 가격표를 보기에 바빴지요. 반응이 다양했습니다. 회사가 약빨고 가격 책정을 했다고 말하는 사람도 있고, 깡통 트림의 가성비가 상당하다는 이야기도 들려왔습니다.



 대기가 길 테니 내가 먼저 계약을 해야 겠다는 소리도 들려왔는데, 헐, 저쪽에서는 벌써 친한 영맨에게 전화를 넣어 견적을 뽑아달라고 말하고 있더군요.




올뉴 말리부, 안에서 더 시끌시끌해서 대박 조짐 입니다5sa-en.chevroletarabia.com.wpsegment3.gm.com





 차가 좋은지 나쁜지는 내부 직원의 반응을 보면 압니다. 저번에 임팔라 때가 그랬습니다. 가격과 사양이 공개되자마자 가장 발빠르게 움직인건 바로 내부 고객이었습니다. 가격도 착하고, 어짜피 북미에서 양산되던 모델이고, 초기 품질불량도 적을 테니 기다렸다 살 필요가 없다는 거죠.



 이번 올뉴 말리부도 비슷한 분위기인데요. 사전 예약을 시작한지 이틀도 되지 않아 벌써 주위에 2명이 계약했습니다. 차를 바꾸거나 사겠다고 고려하는 사람만 서너명입니다.



올뉴 말리부, 안에서 더 시끌시끌해서 대박 조짐 입니다6media.gm.com





 내수 생산이고, 생산만 발빠르게 이루어 진다면, 현대 기아 천하인 중형차 시장에서 약진하는 올 뉴 말리부를 만나 볼 수 있을 듯 합니다. 르노삼성의 SM6와 함께 판을 엎을 다크호스가 될 런지도 모르겠네요 ^^





올뉴 말리부, 안에서 더 시끌시끌해서 대박 조짐 입니다9media.gm.com


올뉴 말리부, 안에서 더 시끌시끌해서 대박 조짐 입니다10m.chevrolet.com.wpsegment5.pp.gm.com


올뉴 말리부, 안에서 더 시끌시끌해서 대박 조짐 입니다11media.gm.com


올뉴 말리부, 안에서 더 시끌시끌해서 대박 조짐 입니다7media.gm.com


올뉴 말리부, 안에서 더 시끌시끌해서 대박 조짐 입니다12media.gm.com



올뉴 말리부, 안에서 더 시끌시끌해서 대박 조짐 입니다8media.gm.com



(다른 포스팅을 보려면 클릭하세요)


Posted by 위저드아이언 wizard_IR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