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파크 수동에 스포츠 페달을 달아 보았습니다




저번 수동노브 DIY의 실패로, 스스로 어설프게 하느니, 부품 정도는 돈을 주고 사는게 낫겠다 싶더라고요.



절치부심하고 이번에는 스포츠 페달을 구매해 교체해 보았습니다. ^^




오늘의 주인공인 


넥스트 스파크.





힐앤토를 연습한다는 핑계를 대고


거금 3마눤을 들여 택배를 주문했지요. ㅋ






뭐가 들어있으려나 룰루랄라.





응? 알루미늄을 주문했는데


왜 흰색 페달이 들어있는 거죠?





뭔가 이상한데, 라며 


자세히 살펴보니,





기스를 방지하기 위한 


테이프 였었습니다;;;





요건 스로틀 페달이겠지요?





똭! 하고 이쁘게 벗긴 뒤에





작업을 위해 바닥에 늘어 놓습니다.





교환 과정은 쉬워보이네요.


그냥 빼고 그냥 끼우면 된답니다 ㅋ





아하, 


기존의 브레이크 페달에


고무 패드가 붙어있던 거 였어요.





순정보다 사이즈가 좀 클 줄 알았더니,


크기가 비슷해서는 힐앤토는 어렵겠는데요?





별도의 분리 없이


기존의 페달에 덧씌우는 방식이라,


작업은 순식간에 끝났습니다.





흠,


뭔가 뽀대가 나기는 하는데,





운전자만 볼 수 있으니


저만의 만족이네요 ㅋㅋㅋ






클러치와 브레이크를 밟았다가,





웃차, 힐앤토를 연습하는데,


스로틀에 발이 닿질 않습니다;;;;





더 깊숙이 밟으면 비슷하겐 될텐데,


이러면 브레이크 답력 조절이 어려울 거에요 분명;;;;






일단 달았으니 연습은 해야 할 텐데, 


이걸 힐앤토를 해야하나 토앤할를 해야하나 모르겠습니다.


괜한 삽질 2편이 되는건 아니겠지요?







지난 노브 도색과 마찬가지로 만들어본 짧은 영상입니다 ^^






Posted by 위저드아이언 wizard_IRON